제철음식은 자연에 잘 맞는 계절에 나오는 제철식품

제철음식은 자연에 잘 맞는 계절에 나오는 제철 식품으로 과일이나 채소, 생선등 재배되는 시기나 산란기 등을 봤을 때 최적의 섭취 시기라 할수 있을 것입니다. 이때 먹는 식품이 영양적인 면이나, 맛에서도 탁월하며 풍성 할 때이기도 합니다. 최근에는, 품종을 개량 하거나, 재배 방법과 수입 등을 통하여, 각종 채소와 과일등, 계절과 시기에 별 상관없이 쉽게 구할 수 있습니다. 생선등 어패류 또한, 양식이나 보관 방법이 매우 발달 하면서 제철이 아니어도, 언제든 먹을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많은 사람들이 제철 음식을 찾는 이유는, 제철 음식은 해당 하는 계절과 시기 마다 먹기에도 좋으며, 효능과 영양적인 면에서도 가장 우수하기 때문입니다.

 


어느 철이건 쉽게 먹을수 있는 야채나 과일도, 제철에 출하된 것이 아니라면 향이나 영양소도 차이가 나는 것은 어쩔수 없을것입니다. 또한 양식장의 생선들도 자연산 보다는 못한것도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제철음식은 건강에도 좋으며, 수명을 연장시킨다는 말도 있습니다. 이런 말들은 과학적으로도 맞는 말입니다. 참치를 통한 연구 에서도, 추운 12월~2월 사이에 잡힌 참치가 여름에 잡힌 참치보다 3배 이상의 지방을 함유하고 있다고 합니다.

 


제철음식은 생선에서만 국한되는 것이 아닙니다. 야채도 하우스에서 재배되는 야채보다는 제철에 출하되는 오이와 시금치의 경우만 보더라도 3배 아상의 비타민c를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으며, 카로틴과 섬유질도 제철에 출하된 야채에서 더욱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처럼 간단한 조사 에서도 밝혀 지듯이, 어떤 음식이든 제철에 먹는 음식이 맛과 영양적인 면에서도 건강에 좋은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입니다.

 


식품을 섭취할때는 제철음식을 먹는것도 중요하지만 영양적인 면에서도 균형을 이루어야하며 골고루 먹을 것을 권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어떤 음식을 어떻게 먹어야할지 쉽게 파악하기는 식품 전문가가 아니라면 파악하기 어렵습니다. 이럴때는 다양한 식품과, 다양한 색을 띄고 있는 식품을 섭취 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각종 식품에는 색상별로 다양한 영양소를 각기 함유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1월의 제철음식 으로는 과메기와 한라봉이 좋습니다.

300x250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