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성 신경병증 원인 및 증상과 치료

당뇨병성 신경병증 원인 및 증상과 치료

당뇨병성 신경병증은 당뇨병 합병증으로 발생하는 신경 손상으로 인해 감각과 자율신경, 운동 감각을 포함한 말초 신경에 영향을 미쳐 다양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또한, 당뇨병성 신경병증은 뇌와 척수 외부에 있는 신경 손상으로 인해 말초 신경병증을 일으켜 손과 발이 약해지고 무감각과 통증을 유발할 뿐만 아니라, 시리거나 저리고 따가운 느낌이 들기도 하고 점차 감각이 둔해지는 등 신경계에 이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당뇨병 환자 혈당 체크

당뇨병으로 인한 고혈당은 혈관과 신경을 손상할 수 있으며 특히 다리와 발에 가장 자주 발생하고 손에서도 증상이 나타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신체의 장기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신경은 감각과 통증, 온도 등에 대한 신호를 뇌와 주고받으며 우리 몸을 제어합니다. 또한, 음식을 소화하고 소변을 배출하는 신체의 기능 제어하며 근육에 언제 어떻게 움직여야 하는지를 전달합니다.

 

당뇨병성 신경병증 원인

혈액 내 혈당과 지질 수치뿐만 아니라 대사를 통해 생성되는 독성 물질은 당뇨병성 신경병증을 일으키는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말초 신경병증은 신경 문제가 뇌와 척수 외부의 신경에 영향을 미치는 경우입니다. 말초 신경계는 뇌와 중추 신경계의 정보를 신체의 끝으로 보내고 감각 정보를 중추 신경계로 보냅니다. 따라서 말초 신경병증은 발가락, 발, 다리, 손가락, 손, 팔과 같은 사지의 신경에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정확한 원인은 알려지지 않지만, 혈당과 지질 및 독성 부산물 등은 신경에 변화를 일으키고 신경이 신호를 전달 능력을 손상할 수 있습니다. 또한, 산소와 영양소를 신경으로 운반하는 혈관을 손상할 수 있습니다. 포도당 수치 외에도 높은 중성지방과 콜레스테롤 수치는 신경병증의 위험을 높일 수 있으며, 과체중 또는 비만한 환자도 신경병증 발병 위험이 증가하게 되며 유전적인 특성도 있습니다.

 

당뇨병성 신경병증 증상

당뇨병성 신경병증은 소화기에도 영향을 미쳐 소화, 배뇨 및 순환을 포함한 다양한 신체 기능에 영향을 줄 수 있으며, 당뇨병성 신경병증이 있는 사람은 말초 신경 병증이 나타날 수 있으며, 약 절반에서는 발에서 심각한 통증을 경험하고 자극에 대한 민감도가 높아져 불편함이 증가하게 됩니다. 또한, 당뇨병성 신경병은 밤에 더 악화하는 경향이 있어 수면은 방해할 수 있으며 어깨나 허벅지, 엉덩이에도 통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당뇨병성 말초신경병증 치료

당뇨병성 신경병증 일종인 말초 신경병증은 신경병증의 가장 흔한 형태로, 혈당 조절이 제대로 되지 않거나 당뇨병을 관리하지 않는 사람에게서 흔히 발생하게 됩니다. 또한, 당뇨병성 신경병증이 있는 전체 환자의 약 60%에서 말초 신경 병증이 있으며, 당뇨병 환자 중 절반 이상은 신경병증을 앓게 되고, 말초 신경 감각 저하는 기저 부위에 상처를 입힐 가능성을 증가시키게 됩니다.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

당뇨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혈당 수치를 조절하면 당뇨병성 신경병증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당뇨병이 오래될수록, 관리가 안 될수록 당뇨병성 신경병증이 발병할 소지도 커지게 됩니다. 특히 신장이나 심장 또는 눈에서 당뇨병 합병증을 경험하는 사람들은, 당뇨병성 신경병증 발생 위험이 커지게 되고 과체중과 흡연, 음주 또한 신경 손상을 입을 가능성이 커지게 됩니다.

 

댱뇨병성 말초신경병증에 도움이 되는 알파리놀렌산과 감마리놀렌산

제1형 당뇨병 환자의 혈당 조절을 잘하면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경우 60%까지 줄일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러나 제2형 당뇨병 환자의 경우, 혈당 조절뿐만 아니라, 혈중 지질 수치도 개선해야만 신경 손상을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알파 리포산과 감마리놀렌산 등을 복용하는 것도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알파 리포산과 감마리놀렌산은 산화스트레스를 감소시켜 신경조직에 대한 보호 효과가 있어 감각 저하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음식 및 운동

미국당뇨병협회는 제2형 당뇨병의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에서 첫 번째로, 생활방식 개선 중에서도 식이요법과 운동을 권장합니다. 특히 포화 지방이 적은 음식과 통곡물, 채소, 과일, 지방이 적고 살코기가 많은 고기 등으로 정상 체중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운동은 주 3회 이상 걷기와 중등도에서 격렬한 신체 활동을 150분 이상으로 구성해 근육 강화 활동은 일주일에 2일 이상 권장하고 있습니다.

300x250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